Go to Main Content
T T

Typography Contest

  • Seoul Typography Contest – hwang bomin

  • Typography Contest 636

    서울은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도시라고 생각하였다. 과거와 현재의 공존을 미니멀리즘하게 표현해 보았다.